SNSMOBILE

MCN STAR NEWS
상품 게시판 상세
SUBJECT 무한도전' 멤버들, 서로의 귀인 찾았다…광희 인기 폭발
WRITER 대표 관리자 (ip:)
  • date 2016-09-06 15:59:44
  • 추천 추천하기
  • 평점 0점

‘무한도전’ 광희·양세형이 최고의 궁합을 자랑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타로 전문가의 타로 점을 통해 멤버들의 궁합을 알아봤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양세형은 앞서 정준하가 양세형을 생각하며 뽑은 카드에서 ‘월드 카드’가 나왔다. 타로 마스터 정회도는 월드 카드는 ‘종착지’ 카드로 자신만의 영역을 확실히 구축해나가는 사람을 뜻한다며 양세형은 당분간 뭘 해도 잘될 사람이라고 말해 모두 부러워했다.

타로 마스터가 타로를 섞을 때 또 한번 월드 카드가 나왔는데, 이에 그는 뒤집어진 카드는 키워드 카드인데 다시 나왔다면서 신기해 하였다.

양세형은 광희를 생각하며 타로 카드를 뽑았다. 순수한 아이와 교황 카드를 뽑은 그에게 타로 마스터는 광희와 환상적인 궁합이라고 말했다. 이에 광희는 “내가 너의 교황이다. 나의 양이 되거라”라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폭소를 유발하였다.

한편 최고의 궁합이 나온 양세형과 광희를 보며 다른 ‘무한도전’ 멤버들은 “역시 양세바리 황수바리”라며 놀라워하며 감탄을 하였다.

첨부파일
password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